'홀란 5명 살 돈 날렸다'... 먹튀 수집 전문 바르사의 실패한 라인업

230 0 0 2022-01-18 01:45:2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무려 7억 유로(약 9,510억원). 그동안 FC 바르셀로나가 엘링 홀란(보루시아 도르트문트)을 5명이나 살 수 있는 돈을 날려버렸다.

영국 '트리뷰나'는 16일 바르사의 거액을 들여 영입했지만 실패한 선수들을 대상으로 꾸린 라인업을 공개했다. 거론된 이들을 영입할 때 쓴 돈이 무려 7억 유로다.

거론된 선수들의 면면과 이적료가 화려하다. 바르사의 재정난이 단번에 이해되는 명단이다.

최전방 공격수로는 당시 최대 이적료를 기록한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AC 밀란)다. 그는 2009년 여름 6,950만 유로(약 944억원)를 기록하며 바르사에 입성했다.

한 시즌 동안 리그 통산 29경기 16골 10도움을 기록했지만, 일찍이 팀을 떠나며 아쉬움을 남겼다. 당시 펩 과르디올라 감독과의 갈등 속에 1년 만에 AC 밀란으로 이적했다.

2선 자원은 최악이다. 먹튀 3인방 앙투안 그리즈만(아틀레티코 마드리드), 필리피 코치뉴(애스턴 빌라), 우스만 뎀벨레가 이름을 올렸다. 이 셋의 이적료만 무려 3억 9,500만 유로(약 5,378억원).

세 명은 기대에 못 미치는 활약으로 바르사 팬들의 근심만 샀다. 이들 모두 주젭 마리아 바르토메우 전 회장 시절 영입한 실패작이다. 바르사는 3인방 영입 실패로 재정 위기의 길을 걷게 됐고, 현 선수 수급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다.

설상가상, 뎀벨레와는 재계약 난항까지 겪고 있어 그를 FA로 내보낼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바르사 처지로서 돈 한 푼도 못 챙길 심란할 상황이다.

이들 외에는 주니오르 피르포, 드미트로 치그린스키, 사무엘 움티티, 말콤, 무라라 네토가 언급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212
[오피셜] '14경기 12골' 토트넘 최고 유망주, 깜짝 2부행..."토트넘에 감사" 미니언즈
22-01-19 11:22
14211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1-19 08:56
14210
맨유 합류 6개월 만에 추락, '7300만 파운드 스타' 매각 대상 되나 해골
22-01-19 05:45
14209
대만프로야구는 KBO 진출 ‘전초기지’?...한화 출신 로사리오도 합류, KBO 콜 기대하는 듯 사이타마
22-01-19 03:27
14208
KIA 내야 살찌워라…제2의 이종범, 두산 출신 만능맨, 안 터진 거포들 떨어진원숭이
22-01-19 02:05
14207
"콘테 체제 만족스럽지 않아"…토트넘 GK 결국 떠난다 캡틴아메리카
22-01-19 00:58
14206
레알 레전드 사망... 스페인 축구계 애도 물결 박과장
22-01-18 23:16
14205
누구도 떠안기 싫었던 ‘페퍼 폭탄’, IBK가 다 떠안았다 조현
22-01-18 22:20
14204
은퇴 번복→트레이드→FA 미아→테스트 통과→120억원 듀오 백업→'파란만장 너클볼러' 닥터최
22-01-18 21:06
14203
4명 내주고 '10대 유망주' 데려온다.. 맨유, 도르트문트와 합의 정해인
22-01-18 20:20
14202
KIA 박동원 트레이드? 1년 기다리면 'FA 200억원+α' 양의지 영입 가능 6시내고환
22-01-18 05:25
14201
'무려 39세의 도전' 前 토트넘 FW, 잉글랜드 무대 복귀 유력 치타
22-01-18 02:59
VIEW
'홀란 5명 살 돈 날렸다'... 먹튀 수집 전문 바르사의 실패한 라인업 뉴스보이
22-01-18 01:45
14199
‘WS 우승 3회+CY상 2회’ 시대 풍미한 에이스, “명예의 전당 못 가도 대단해” 간빠이
22-01-18 00:22
14198
40억' 송승준 유일했다, FA 대박 꿈도 못 꾸는 유턴파의 현실 섹시한황소
22-01-17 23:26
14197
벤투호 대승 본 中 반응은 그저 '부럽다'...."우주 멸망할 때까지 안 된다" 소주반샷
22-01-17 22:07
14196
SON은 9번 아니다! 콘테, '매각 대상자→ST' 활용 계획 떨어진원숭이
22-01-17 21:11
14195
KBO 규정까지 바꿨는데... '이대은 특별법' 허망한 결말 애플
22-01-17 20:11
14194
냉정한 맨유, 퍼거슨의 마지막 유산 '판매 결정' 245억 가격표 부착 정해인
22-01-17 07:58
14193
'인간 승리' 에릭센, EPL 복귀 곧 결론…토트넘 가능성↓ 날강두
22-01-17 06:20
14192
'미나미노 득점포' 리버풀, 브렌트포드에 3-0 승...2위 등극 해적
22-01-17 04:29
14191
'정말 잘했어'...英매체, '토트넘 윙백' 포기한 아르테타 극찬 홍보도배
22-01-17 02:15
14190
‘황의조 83분 출전’ 보르도, 렌 원정에서 0-6 참패 장사꾼
22-01-17 00:40
14189
복구좀 하게 조합 구걸좀 합니다 원빈해설위원
22-01-16 2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