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되는 집안 LAA, 허술한 수비에 분노한 투수 "마지막 타자였는데…"

117 0 0 2022-07-16 21:19:5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OSEN=이상학 기자] 끝없는 추락을 거듭 중인 LA 에인절스가 안 되는 집안의 전형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에인절스는 16일(이하 한국시간) LA 다저스와의 홈경기에서 1-9로 패했다. 타선이 7회까지 다저스 선발 클레이튼 커쇼에게 퍼펙트로 막혔고, 수비에서도 어설픈 플레이들이 속출하며 자멸했다. 

에인절스 좌완 선발 패트릭 산도발은 1회 2점을 내주긴 했지만 4회까지 추가 실점 없이 막았다. 5회에도 투아웃까지 잘 잡았으나 윌 스미스에게 안타를 맞은 뒤 저스틴 터너를 3루수 실책으로 내보냈다. 

평범한 땅볼 타구를 3루수 조나단 비야가 뒤로 빠뜨렸다. 계속된 2사 1,2루에선 핸저 알베르토에게 2타점 3루타를 허용했다. 우측 펜스까지 멀리 날아갔지만 평균 이상의 수비수라면 잡을 수 있는 타구였다. 

그러나 우익수 조 아델이 낙구 지점을 포착하지 못했다. 타구를 반대 방향으로 보며 따라가다 놓쳤고, 이닝 종료가 돼야 할 상황이 2타점 3루타로 이어졌다. 아델이 타구를 놓치는 순간 산도발이 소리를 지르며 화를 내는 모습이 TV 중계 화면에 잡히기도 했다. 

‘MLB.com’에 따르면 경기 후 산도발은 “결과에 실망했다. 내게 마지막 이닝, 마지막 타자였다”며 “아델이 일부러 공을 떨어뜨리거나 미스 플레이를 한 게 아니란 것을 안다. 5회를 막지 못하고 경기를 마친 것에 대한 아쉬움이었다”고 말했다. 



산도발은 투구수 100개에서 알베르토를 상대했다. 이날 경기 마지막 타자인 것을 직감했지만 수비가 도와주지 않으면서 5이닝 투구에 실패했다. 수비에서 연이어 허술한 플레이가 나오면서 멘탈을 잡기 어려웠다. 

4⅔이닝 7피안타 3볼넷 3탈삼진 4실점(2자책)으로 패전투수가 된 최근 8경기 연속 승리를 거두지 못했다. 이 기간 3번의 퀄리티 스타트가 있었지만 승리 없이 4패만 안았다. 전반기 15경기(81이닝)에서 평균자책점 3.00으로 오타니 쇼헤이와 함께 원투펀치로 활약한 산도발이지만 3승(5패)을 거두는 데 그쳤다. 

투타겸업 오타니와 리그 최고 타자 마이크 트라웃을 보유한 에인절스는 그러나 39승52패, 승패 마진이 -13까지 떨어지며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4위로 추락했다. 3루수 앤서니 렌던의 시즌 아웃과 투수진 붕괴가 뼈아프다. 오타니가 선발투수로 나서지 않은 경기에서 최근 12연패 중이다. 조 매든 감독 경질 후 필 네빈 감독대행 체제에서도 12승23패로 반등이 없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473
'더 이상 못 참아!' '423억-0회 출전' CB, "이번에도 안 쓰면 떠납니다" 불쌍한영자
22-07-17 01:33
16472
토트넘이 반가운 라멜라, 양팀 충돌에도 옛 동료와 화기애애 불도저
22-07-16 22:40
VIEW
안 되는 집안 LAA, 허술한 수비에 분노한 투수 "마지막 타자였는데…"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16 21:19
16470
호날두, 자존심 다 버렸다..."사실상 뮌헨에게 싹싹 비는 중" (獨 매체) 섹시한황소
22-07-16 19:45
16469
레반도프스키 결국 이적한다...바르셀로나행 '확정' 사이타마
22-07-16 18:30
16468
"패스 차원이 달라" 에릭센 합류한 맨유 '예상 라인업' 3개나 된다 군주
22-07-16 17:48
16467
나폴리 김민재 '포기'…PSG '1800만 유로' 수비 접근 오타쿠
22-07-16 16:05
16466
하샬리송이 갖고 있던 '숨겨진 야망'...폰 배경 화면에 노출됐다 순대국
22-07-16 14:52
16465
'태극기+직접 선물 준비+완벽한 한국어' 세비야, 역대급 팬서비스 원빈해설위원
22-07-16 13:52
16464
'PL 선발 0경기' 유망주, 콘테 머리 아프게 할까 [토트넘 오픈트레이닝] 아이언맨
22-07-16 12:32
16463
맨유 떠나 '사우디'로... 손흥민급 연봉 제안에 이적 '고심' 미니언즈
22-07-16 11:11
1646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7-16 09:40
16461
'이래도 안 나갈래?'…데용 프리시즌 제외 '초강수' 이아이언
22-07-16 07:17
16460
'손흥민 前 동료' 알더베이럴트, 유럽 복귀...앤트워프행 장그래
22-07-16 05:26
16459
'이게 가능해?' 계약 해지 29분 후 새 이적 발표라니 조폭최순실
22-07-16 01:02
16458
마흔살 투수가 역대 최고 연봉을 받는다고? "벌랜더면 가능해" 조폭최순실
22-07-15 23:13
16457
“돈값 못한다니까?” 김민재 이적설에 ‘쓰레기통’ 댓글 쏟아진 까닭 떨어진원숭이
22-07-15 21:36
16456
일야는 언더가 답인가 ? 타짜신정환
22-07-15 20:19
16455
'28세에 벌써 미국행' 유벤투스 떠난 FW, 토론토 이적 홍보도배
22-07-15 17:07
16454
“김민재, 프랑스 스타드 렌 이적 사실상 확정…4년 계약 ” 원빈해설위원
22-07-15 16:02
16453
'츤데레 미소' 케인+'인기남' 콘테 …손흥민 초대 'K-갈비' 회식 다음 날, 팬 환호 속 토트넘 공개훈련 [SS현장] 손예진
22-07-15 15:08
16452
'또 뒤집혔다' 보고도 못믿을 6연패. 역전패만 5번…강재민마저 무너진다 [부산리포트] 손나은
22-07-15 13:08
16451
'동료들 짜증 나게 해'...돌문 MF, 방출 명단에 등록 음바페
22-07-15 11:10
16450
'괴물 수비수' 김민재, 나폴리 이적 임박…이적료 225억 물음표
22-07-15 1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