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 골→시즌 1호골' 황희찬, 평점 7.5점 '양 팀 통틀어 최고'

270 0 0 2023-01-08 07:27: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황희찬(오른쪽)



황희찬이 리버풀 원정에서 시즌 1호골을 작렬했다. 교체로 들어왔지만 양 팀 통틀어 최고 평점을 기록했다. 모하메드 살라보다 평점이 높았다.

울버햄튼은 8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랜드 FA컵' 3라운드에서 리버풀과 혈투 끝에 2-2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리버풀과 홈에서 재경기를 하게 됐다.

황희찬은 벤치에서 출발했다. 울버햄튼은 히메네스와 게데스 투톱에게 득점을 맡겼고, 아이드 누리, 호지, 네베스, 트라오레가 뒤를 받치며 화력을 지원했다. 수비는 조니, 토티, 콜린스, 렘비키사였다. 울버햄튼 골키퍼 장갑은 사르키치가 꼈다.

울버햄튼은 원정이었지만 리버풀을 몰아쳤다. 전방 압박으로 리버풀 후방 빌드업을 방해했다. 게데스가 기회를 포착해 골망을 뒤흔들었다. 울버햄튼은 선제골 뒤에 계속 기회를 만들면서 리버풀을 압박했다.

리버풀은 전반 종료 직전에 동점골을 만들었다. 이번에는 울버햄튼의 실수를 놓치지 않았다. 알렉산더 아놀드가 낚아채 침투하던 누녜스에게 전달했다. 누녜스가 감각적인 슈팅으로 득점하며 경기 균형을 맞췄다.

후반전에도 각축전이었다. 후반 7분 살라가 역전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울버햄튼도 쉽게 무너지지 않았다. 오히려 동점골로 반격했다. 후반 20분 마테우스 쿠냐가 박스 안으로 크로스를 우겨 넣었는데, 황희찬이 기가막히게 잘라 들어가며 골망을 뒤흔들었다. 시즌 1호골이었다.

황희찬은 후반 36분 천금같은 1도움을 적립할 수도 있었다. 골문 앞에서 버티던 토티에게 볼을 건넸고, 토티가 감각적인 힐킥으로 리버풀을 뚫었다. 하지만 비디오판독시스템(VAR) 결과 오프사이드로 무효가 됐다.

경기 뒤에 축구통계업체 '후스코어드닷컴'은 황희찬에게 양 팀 통틀어 최고 평점을 매겼다. 교체로 들어왔지만, 리버풀 핵심 공격수 모하메드 살라(7.3점)보다 높았다. 황희찬은 카타르 월드컵 이후에 최고의 몸 상태를 이어가면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8517
베일, 현역 은퇴…손흥민 "토트넘 레전드, 행운을 빈다" 미니언즈
23-01-10 10:15
1851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3-01-10 09:30
18515
PL 1위' 아스날, FA컵도 순항...3부팀 3-0 제압하고 4라운드 진출 순대국
23-01-10 07:42
18514
얼마나 못 했으면' 한물간 기대주 튀르키예에서도 방출 위기 원빈해설위원
23-01-10 06:02
18513
박항서 '라스트댄스' 계속…신태용 꺾고 미쓰비시컵 결승행 픽도리
23-01-10 04:12
18512
'SONNY'의 작별 인사 "스퍼스와 축구의 전설. 행운을 빈다" 질주머신
23-01-10 02:55
18511
베일, 은퇴 발표..."내 여정이 끝났다" 해골
23-01-10 01:48
18510
'맨유와 개인 합의 완료'…7번 유니폼 주인은 아니다 철구
23-01-10 00:51
18509
강민호or김태군 트레이드 정말 무산? 삼성의 자산, 진갑용·이지영도 공존했다 애플
23-01-09 23:20
18508
GS칼텍스 풀세트 끝 승리… KGC 꺾고 2연패 탈출, 4위 수성 아이언맨
23-01-09 22:04
18507
커리·톰슨 같은 전성현·이정현, 51점 합작 캐롯 3연승으로 브레이크 돌입 손나은
23-01-09 21:06
18506
"마요르카, 이강인 공식오퍼 0건" 호랑이
23-01-09 19:58
18505
물오른 황인범 중거리슛 꽝… 리그 데뷔골 3연속 공격포인트 정해인
23-01-09 17:38
18504
맨유vs레알 마드리드, 1986년생 공격수 두고 영입 경쟁 타짜신정환
23-01-09 16:17
18503
마요르카 직관 간 한국팬들이 인증한 ‘팬서비스 왕’ 이강인 소주반샷
23-01-09 15:39
18502
괴물 센터백의 감탄 "아르헨 메시, 상대 선수 중 최고" 오타쿠
23-01-09 13:25
18501
‘벤투호 황태자’ 황인범, 그리스는 좁다 … 리그 1호 중거리포 작렬 미니언즈
23-01-09 10:32
18500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3-01-09 09:28
18499
‘1200억 DF’ 매과이어, 맨유 떠난다 “A.빌라 이적 직전” 물음표
23-01-09 04:19
18498
4년간 34골=1370억원…펠릭스 몸값, 도둑놈 심보 조현
23-01-09 01:18
18497
"훈련장에서 느껴져"...내부자가 밝힌 콘테와 포체티노의 '결정적 차이' 앗살라
23-01-08 23:22
18496
"맨유에서 실패했지만"…6년 만에 복귀 원한다 "1월에 옮긴다" 닥터최
23-01-08 20:38
VIEW
'새해 첫 골→시즌 1호골' 황희찬, 평점 7.5점 '양 팀 통틀어 최고' 정해인
23-01-08 07:27
18494
‘이강인 4호 도움 폭발’ 마요르카, 바야돌리드전 1-0 신승 찌끄레기
23-01-08 05:07